아들의 장점과 단점, 그리고 아빠의 마음은..아들의 장점과 단점, 그리고 아빠의 마음은..

Posted at 2014. 12. 21. 22:05 | Posted in 아빠와 아들

'

아들의 장점과 단점, 그리고 아빠의 마음은..


아들은 초등학교 2학년 남자아이입니다.


예솔(태명) 이가 토요일 맛난 음식을 먹고 나서 탈이 났습니다. 

저녁 7시쯤에 머리가 아프다고 침대로 가더니 잠에 들었습니다. 감기 기운이 있어서 감기인가? 하는 생각을 하면서 천천히 지켜봤습니다만, 아무 일 없는 듯 우리도 잠을 잘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새벽 4시에 아들이 일어나고 엄마가 일어나서.. 왔다가 갔다 하는군요.

저 또한 일어나서 아들의 상태를 보니 급체로 보였습니다.


'


우선, 

머리가 어지럽고, 열이 나고, 배가 아프고, 손발이 차갑더군요.


생각을 해보니 어제저녁에 음식을 급하게 먹고, 

혼자서 열심히 놀더군요. 자세가 좋지 않은 자세로 1시간가량을 열심히 놀았던 게 기억이 나더군요


그 후, 아이는 방에 누워서 이런저런 말을 합니다.

내가 아픈 게.. 왜일까?

할머니 말대로 운동하니라 피곤해서일까?

조잘조잘.. 아프면서도 조잘 조잘 떠들고 있습니다 마냥 웃으면서 말이죠.



그리고는 화장실 가서 토를 하고 왔습니다.

전 편의점에 가서 소화제를 사가지고 와서 먹였습니다.


다행히 아침이 되니 열은 내려가고 배 아픈 것도 많이 좋아졌다고 하는군요

그러나 하루 종일 급체 증상은 남아 있어서 힘든 하루를 보냈습니다.



와이프와 이런저런 말을 하면서 아들 성격에 대해서 이야길 했네요

아프면서도 웃으면서도 이야기할 수 있는 저 성격은 상당히 좋은 성격이다.. 좋네..

그렇지만, 아프면서도 한 가지에 집중을 하면서 뿌리를 뽑아야 하는 성격은 장점도 있지만, 단점이기도 하다..고..

예전에도 야구를 하면서 손톱에 피멍이 들었지만.. 끝까지 시간을 채우고 오더군요.



이런저런 말을 하면서 아들의 성격에 대해서 이야길 했습니다.


아들은 착합니다. 진중하고. 남에게 피해를 주지는 않습니다

성격은 강하죠.  자기 주장과 리더를 하려고 하는 모습이 가끔 나옵니다.

그리고 자기의 삶을 즐기는 스타일로 보입니다.

뭐.. 엄마. 아빠의 성격을 그대로 가져간 것이죠.



어제오늘 아들이 아픈 모습을 보면서 아들의 성격을 조금은 볼 수 있었습니다.

어려울 때도 이길수 있는 강한 성격을 원하는 저로서는 미소를 지을 수 있는 아들의 모습에서 다행이다..

이렇게 크면 좋겠다고 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1. 올바르게 자라는 청소년이 되었으면 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 상당히 간단합니다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 상당히 간단합니다

Posted at 2014. 12. 17. 21:59 | Posted in 아빠와 아들

'

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 상당히 간단합니다


초2학년 남자아이가 있습니다.  좋은 아빠라고 항상 생각은 하지만,

아이는 항상 엄마 ~ 엄마 ~ 엄마 ~ 이러죠.


그렇지만, 지금은 ?

아빠~ 아빠~ 아빠~ 아빠~


이러고 있습니다..... 어떻게 이런 기적이 생긴걸까요?

생각해 보면 간단합니다.


'


 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중... 1번 - 게임을 같이 했습니다


아들도 게임을 합니다.  게임은 주말에 공식적으로 30분씩을 하게 해 주었습니다.

그런데.. 아이가 아빠~ 게임 같이하자~  이러더군요

그때부터 게임을 같이 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1시간도 하더군요 ㅠㅠ


아무튼.. 아이는 게임을 할때는 항상 아빠를 찾습니다.  아빠랑 해야 재미가 있다고 합니다.


 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중... 2번 - 운동을 함께 했습니다.


아들이 올 중반부터 야구를 시작했습니다.  나름 유니폼도 입고 정식공으로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아이와 야구를 많이 했습니다.  제 공도 받아주고 말이죠.

함께 항상 야구를 하다보니 재미난 이야기도 많이 하게 되더군요.

아빠랑 야구하는게 재미있다고 합니다.


 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중... 3번 - 저녁에 책을 읽어 줬습니다.


저녁 9:45분까지 침대에 누우면 책을 읽어 줍니다

1년 정도를 꾸준하게 읽어 주다 보니 지금은 자장가로 들리나 봅니다.

어쩔때는 책이 재미가 있어서 잠을 안자고 듣고 있습니다(엄마랑 아이랑 서로 ㅋㅋㅋ웃더군요)

그래서 그런지 친숙함이 더 많아 졌습니다.



아들과 친해 지는 법 3가지를 정리해 보면

- 게임을 같이하기

- 운동을 같이하기

- 책을 읽어주기


아들은 아빠가 가장 무섭다고 합니다

하지만, 아빠 아빠 아빠~~~  항상이러고 있습니다.


그래서 아들에게 엄마~ 엄마~ 엄마~ 이렇게도 해야 엄마가 서운해 하지 않는다고 했더니

엄마~ 엄마~ 엄마~  이러더군요.


그리고..

아빠~  아빠!~  아빠............  아들 때문에 즐겁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